오랜만입니다. 그동안 잘들 지내셨죠? 아무도 저에게 관심 없으시겠지만ㅠ 오늘은 주말이기도 하고 얼마 전에 한 번 정리해봐야겠다 싶은 부분이 있어 글 올려 봅니다!

오늘 제가 공부해보고 싶은 부분은 seem이라는 단어인데요~

생각해보면 report에는 어울리지 않는 단어인 것 같아요. report에 확실하지 않은 내용 같이 “~인 것 같아 보여”라고하면 굉장히 없어 보입니다.ㅎㅎ 그런데 이게 회화에 굉장히 필요한 단어인 것 같더라구요.

‘to 부정사 / that 절 / as if 절 / like 절’ 모두 다 seem 뒤에 쓸 수 있습니다.

seem이 appear, look 보다 쓰기 편한 이유이기도 합니다.

  1. to부정사

Trump seemed to know nothing about his own administration’s plan to decriminalize homosexuality around the world.

트럼프는 전 세계 동성애를 처벌하지 않겠다는 자국 정부의 계획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는 듯 했습니다.

> seem 뒤 to 부정사로 know 동사가 사용되었네요.

There seemed to be no changes to her beautiful features.

그녀의 아름다운 외모에는 아무런 변화가 없는 것 같았습니다.

> seem 뒤 to부정사로 be동사가 쓰였습니다. 문장 앞 유도부사 there이 쓰이는 것도 알아두면 엄청 유용합니다. ‘~이 있는 것 같다.’라는 표현 자주 쓰지 않나요? ㅋ

  1. that절

There seemed that it was placed in the too hard basket

그것은 너무 딱딱한 바구니 안에 놓여져 있는 것 같았다.

> that 절도 쓸모가 많은데요! seem 앞에 쓴 주어와 that절에 쓰이는 주어가 다른 경우에 사용하면 될 것 같습니다.

※ 여기서 잠깐!

이미 아시는 분이 많으시겠지만, seem을 사용할 때 주어에 따라 to부정사/that절을 서로 호환 사용이 가능합니다.

He seems to have breakfast every day.

= It seems that he has breakfast every day.

that절을 사용하면 앞 쪽에 seemed가 과거로 쓰이고 that절 이하를 더 이전 과거로 쓰면 되는데요!

Ex. It seemed that we had made a whole life plan.

우리가 인생 계획을 전부 세운 것 같았어요.

> 계획을 세운 것이 과거 seemed 보다 더 이전 과거라는 표현이 참 쉬운데요. 그럼 to부정사를 쓸 때에는 더 이전 과거를 어떻게 표현해야 할까요?

He seems to have gone to the hospital.

= It seems that he went to the hospital.

> 바로 to have pp 입니다! 이렇게 하면 to부정사를 쓰면서도 더 이전 과거를 표현할 수 있겠어요.

  1. As if절

She seems as if she has doubts about having asked Harry to leave.

그녀는 해리에게 떠나라고 한 것에 대해 의심을 품고 있는 것 같습니다.

  1. like 절

It seems like you’re catching a cold.

당신은 감기 걸린 것 같아요.

※ 마지막 보너스…2형식(S+V+C)으로도 쓰일 수 있죠.

You seem busy.

너 바빠보여.

아래 엄청 긴 문장도 가주어(it)를 사용한 2형식인데요. 저는 그냥 이렇게 씁니다. 2형식으로 seem을 쓰고 싶다! 그런데 문장이 길어진다 싶으면, it을 쓰자!

It seems unavailable to make a direct comparison with the values calculated in this work.

이 작업에서 계산된 값과 직접 비교하는 것은 불가능해 보입니다.

> 주어가 애매하다 싶은 경우에는 to부정사를 사용하는게 좋더라구요.

> 애매하다라고 표현하지 않고 문법책처럼 어떠한 경우에 사용해야 한다라고 쓰는게 맞겠지만…그럼 기억하기도 어렵고 저 같이 뼛속까지 조선인에게는 어려운 단계인것 같습니다ㅠ 저는 일단 지금은 몸으로 그 이후 머리로 터득하자라는 주의입니다.ㅎ

사실 학생 때 우리가 배우기로 look, seem, appear은 서로 비슷하지만 미묘한 차이가 있다고 배웠습니다. 그런데, 영어 허접인 제 의견으로는요! 그 미묘한 차이 보다 look, seem, appear 이 3가지의 차이를 무시하더라도 내가 실제 상황에 쓸 수만 있다면 성공인 것 같습니다.

(사실 제가 차이를 찾아 봤는데,,,저도 못 외우겠습니다 ㅋㅋㅋ 외웠다 하더라도 실제 사용환경에서 제가 쓸 자신이 없네요.)

저도 회사에서 일하면서 많은 영어 이메일을 주고 받는데, 저보다 영어 능력이 월등하신 글로벌 담당자들도 이러한 미묘한 차이 같은거 out of 안중이시더라구요. 영어는 자신감이라고..솔직히 영어의 미묘한 뉘앙스 모르고 막 틀려도 일단 상대방이 알아 듣게만 의사표현이 가능한 사람이 승리자라고 생각합니다. 물론 저도…잘 못하구요. 자주 쓰다 보면 우리가 자연스럽게 차이를 온몸으로 느끼고 부드럽게 사용하게 되겠죠.ㅎㅎ 우리 같이 영어공부하며 노력해 봅시다!